티스토리 뷰

공사중인 칠산대교의 상판이 기울어 작업자 7명이 부상을 입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8일 오전 11시쯤 


전남 영광군 염산면과 무안군 해제면을 잇는 칠산대교 건설 현장에서 








가운데 교각을 중심으로 상판이 한쪽으로 기울듯이 붕괴됐다. 


이에 현장에 있던 7명의 작업자가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 download & Next Menu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